이런 현상은 바로 수급과 조정에서 기인하는 것이다. 수급이란 돈이 들어오고 나가는 것이며, 동시에 많은 사람들이 추가 매수냐, 손절이냐를 고민하는 난리통에 가격 조정이 발생하는 것이다.
첫 번째 기준은 종목이 소속된 마켓이다. 우리나라에서는 마켓에 따라 코스피 종목과 코스닥 종목으로 구분할 수 있다. 종목을 나누는 두 번째 기준은 종목의 본질적 성격이다. 여기에서는 우선 종목의 성격을 대형주와 개별주로 분류한다. 이것은 절대적인 기준이 아니라 이 원고에서 주장하는 기준이니 오해 없으시기 바란다. 트레이더는 저마다 자신만의 기준이 있어야 한다. 이 두 가지 종류에 속하는 종목들의 성격은 다음과 같다.
- Advertisement -

인기 포스팅

MY FAVORITES

I'M SOCIAL

21,960FansLike
48,489FollowersFollow
2,508FollowersFollow
0SubscribersSubscribe